쥐식빵 제보자 경찰 출두, ‘조작의혹’ 부인 “자작극 아니다”
상태바
쥐식빵 제보자 경찰 출두, ‘조작의혹’ 부인 “자작극 아니다”
  • 장현주 기자
  • 승인 2010.12.26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A씨가 공개한 식빵쥐 사진. 디시인사이드 화면 갈무리. ⓒ 뉴스윈(데일리경인)
파리바게뜨 밤식빵에서 죽은 쥐가 나왔다는 이른바 ‘쥐식빵’ 사건의 제보자 A(35)가 경찰에 자진 출두해 조작 의혹에 대해 강력히 부인했다.

A씨는 성탄절은 25일 오후 5시20분께 사건을 수사중인 서울 수서경찰서 사이버수사대에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돼 조사를 받았다.

앞서 A씨는 제과제빵점 업계의 대목인 크리스마스를 이틀 앞둔 지난 23일 새벽 2시께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의 ‘빵, 과제 갤러리’에 “밤식빵에서 쥐가 통째로 나왔다”고 주장하며, 이물질이 든 식빵 사진과 함께 파리바게뜨 영수증을 함께 게재했다.

이에 대해 파리바게뜨는 이날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밤식빵 제조과정을 직접 시연하며 “빵 제조공정상 생쥐같은 이물질이 들어갈 가능성은 없다”고 반박했으며, 제보자에 대해 수사의뢰했다.

그 뒤 A씨는 경찰 추적을 피해 연락을 끊고 잠적했고, 22일 오후 8시께 파리바게뜨 매장에 설치된 폐쇄회로텔레비전(CCTV)에 찍힌 빵을 사가는 아이가 인근 경쟁업체 체인점 주인의 아들이란 것이 알려져 조작의혹과 자작극 논란이 급속히 확산됐다.

이런 과정속에서 A씨는 특정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밤식빵을 절단하면서 이물질이 나오는 동영상을 촬영하기도 해 진실공방을 벌이기도 했다.

경찰 조사를 받은 A씨는 “아들을 시켜 파리바게트에서 빵을 사온 것은 맞지만 실제 빵 안에 쥐가 들어 있었다”면서 자작극 의혹에 대해 강력히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이날 A씨가 가져온 증거물인 문제의 식빵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정밀 감식 의뢰해 진위 여부를 가리기로 했다.

최근 주요기사

* 수원시내 특급호텔 중식당, 원산지 표시 위반 ‘적발’ 물의
* 국방부가 국방백서에 ‘북한=주적’ 표기 안 넣은 이유는?
* ‘자연산 발언’ 논란 “죄송”, 안상수 대국민사과 성명 [전문]
* 멤버 전원 초등학생 10살 ‘최연소 걸그룹’ 걸스토리 ‘논란’
* 파리바게뜨 기자회견 “식빵쥐, 공정상 불가능” 반박
* 올해의 선수상 탄 박지성 父 “아들 이상형, 주진희 감독”
* 안상수 ‘보온병’ 침묵 KBS, ‘자연산’ 발언 논란 해명엔 ‘적극적’
* 삼성, ‘상속녀 주장’ 여성 문서위조 협의로 미국에 수사의뢰
* 경찰 “방화사건과 무관”추정, 범어사 승려 자살 원인은?
* 고교생 여교사 폭행은 부적절한 ‘친구폭행 지시’ 훈계가 원인?
* CNN도 넘어간 연평도 포격 가짜사진 범인은 한국계 미군
* 공무원 10명 성매매 단속 걸린 업소 건물주, 알고보니 현직 도의원
* 개념없는 중딩들 “첫경험 고등학교 때죠” 여교사 성희롱 충격
* 원생 학대 폭행 일삼는 ‘공포의 어린이집’ 충격 “아이들 어떻해”
* 김성환 외교부장관, 직원들에게 “아직도 인사청탁 구태” 경고
* 김지훈 이혼, 파경 원인 추측 ‘난무’ 진실은?
민주당 “한나라당 김성회 의원 다음 주 초 형사고발”
* ‘문인화가 장기수’ 일정 유병호 선생 17일 별세
* 검찰, 김상곤 경기도교육감에 징역 10월 구형
* 공무원 ‘뇌물수수 혐의’로 내사받자 자살
* 특목고 고교생 투신자살 전날 여고생과 ‘문자메시지’로 다퉈]
* 여고생이 현병철 인권위원장 비판하며 수상거부한 이유[전문]
* 여교사는 뺑소니 ‘입건’, 중학생은 쓰러진 노인 ‘긴급구조’ 도와

*<데일리경인>이 <뉴스Win>(뉴스윈)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태어났습니다.
   기사 제보, 보도자료, 취재요청은 언제든지
knews69@gmail.com로 보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