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인화가 장기수’ 일정 유병호 선생 17일 별세
상태바
‘문인화가 장기수’ 일정 유병호 선생 17일 별세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0.12.17 2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년간 옥고, 19일 수원 연화장에서 ‘민족통일장’으로 장례

   
▲ 고 유병호 선생. ⓒ 뉴스윈(데일리경인)
문인화가이자 오랫동안 옥고를 치룬 장기수 일정 유병호 선생이 17일 지병인 간암으로 별세했다. 향년 77세.

고인은 최근 간암으로 수술을 받고 투병해 왔으며, 이날 오전 11시께 수원시 팔달구 소재 성빈센트병원에서 숨을 거뒀다.

고인은 1933년 평양에서 태어나 평양미술학교를 다녔다. 한국전쟁이 끝난 직후 남북 관계가 극단으로 치닫던 1954년 남파됐다가 1959년 검거돼 27년간 동안 복역했다.

문인화가이기도 한 고인은 6.15수원본부 문인화 동아리를 지도해왔고, 지인들과 함께 수원에서 지난 6월에 ‘6.15공동선언 10주년 기념 장기수 일정(一井) 유병호 선생 서화전’을 열기도 했다.

수원지역 시민사회단체, 종교계, 정당에서는 ‘장기수 유병호 선생 민족통일장 장례위원회’(장례위원장 박희영 목사)를 구성했다.

고인의 빈소는 수원시 영통구 하동에 위치한 수원시 연화장 1층 석류실에 마련됐다. 18일 오후 7시 빈소에서 추모제가 열리고, 19일 오후 1시에 영결식을 갖고 발인한다. 유족은 부인 최영례씨가 있다.

*<데일리경인>이 <뉴스Win>(뉴스윈)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태어났습니다.
   기사 제보, 보도자료, 취재요청은 언제든지
knews69@gmail.com로 보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