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검찰은 함바 비리 의혹 없게 철저히 수사해야”
상태바
민주당 “검찰은 함바 비리 의혹 없게 철저히 수사해야”
  • 김원태 기자
  • 승인 2011.02.17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현희 원내대변인 “이명박 정권 권력형 게이트 실체 서서히 드러나”

이명박 대통령의 최측근이자 핵심 실세로 통했던 장수만 방위사업청장이 건설현장 식당(함바집) 비리에 연루된 데 이어 백화점상품권 의혹으로 결국 사퇴하자 민주당이 맹공을 퍼붓고 있다.

민주당 전현희 원내 대변인은 17일 오전 현안브리핑을 통해 “함바게이트, 검찰의 철저한 수사를 요구하며 민주당은 국회에서도 철저히 따질 것”이라고 밝혔다.

전 대변인은 “경제관료 출신인 장 청장은 이명박 대통령의 선거운동 시절에 강만수 경제특보와 함께 일류국가비전위 정책조정실에 참여하면서 이른바 ‘MB노믹스’의 얼개를 만들었던 인물”이라면서 “집권 4년차인 이명박 정권의 권력형 게이트가 드디어 실체를 서서히 드러내고 있다”고 질타했다.

장 청장의 비리 연루에 대해 전 대변인은 “이는 이른바 함바게이트가 청와대 감찰관에 이어 이명박 정권의 실세인사까지 개입돼있는 것을 드러내는 단초”라면서 “검찰은 함바게이트에 대해 단 한 점의 의혹도 남지 않도록 철저하게 수사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함바지 비리 사건을 수사 중인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여환섭)는 장 청장이 대우건설 고위직한테 백화점 상품권을 받아 챙긴 정황을 포착했다.

최근 주요기사

* 민주당 “검찰은 함바 비리 의혹 없게 철저히 수사해야”
* 길 가던 40대 여성에 흉기 찌른 묻지마 테러범 검거
* 수원시, 기후변화 대응으로 ‘녹색생명도시’ 비전 제시
* 성남시의회 ‘난동사건’ 이숙정 시의원 징계 절차 착수
*
육군 최전방 부대 GOP에서 총기사고, 병사 1명 사망

* 구제역 발생지역 폐사 돼지 분뇨더미에 방치 ‘논란’
* 경기도교육청, 고교평준화 위한 ‘교과부 부령’ 개정 재신청
* 새만금 방조제에서 쇠돌고래 떼죽음, 농어촌공사 은폐 ‘의혹’
* 법원, 김상곤 경기도교육감 ‘장학금 수여’는 “무죄”
* ‘난동사건’ 이숙정 의원 ‘징계 수위’, 성남시의회 “고민되네”
* 민주노동당 성남시위원회, 이숙정 의원 사태 ‘공개 사과’
* 석해균 선장 상태악화, 호흡곤란 증세보여 기관튜브 재삽입
“경기도청은 김문수 지사의 대선 캠프가 아니다”
* SKC-수원시와 본사 이전, 연구소 증축 ‘양해각서’ 체결
* “조중동 종편, 연합뉴스 보도채널 선정을 취소하라”
* 교육과학기술부의 고교평준화 유보는 교육자치에 대한 폭거”
* ‘농협수원유통센터 운영권 갈등’ 감정싸움까지 농협중앙회 경기본부 측 ‘수원농협 도산 발언’ 논란
* 김상곤 경기도교육감 긴급 기자회견 “광명·안산·의정부 고교평준화는 시민의 뜻”
* 경기도의회 GTX검증특위 “경기도는 과장된 홍보 중단하라”
* “고양시내 서울시 기피시설 문제 오세훈 시장은 회피말라”
* 수원시 농협수원유통센터 운영권 공모 ‘공정성’ 논란
*
한국 문학계 거목’ 박완서 선생 별세, 작품들은 오롯이 남아
* 국세청 연말정산간소화 서비스, 잘 알면 ‘편하고 돈 된다’
* ‘투신자살’ 삼성전자 노동자 유가족, 공장 앞 ‘1인 시위’ 시작
* 김상곤 경기도교육감 “학생인권 존중과 교권보호는 함께 가야”
* 염태영 수원시장, MB정부 예산조기집행 문제점 지적 “역효과 발생, 재검토해야”
* 삼성전자 반도체 11층 신축 공사장 옥상 붕괴사고, 5명 중경상
* 김상곤 교육감 2심도 무죄 “시국선언 교사 징계 유보 정당”
* 수원시내 특급호텔 중식당, 원산지 표시 위반 ‘적발’ 물의

*<데일리경인>이 <뉴스Win>(뉴스윈)이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태어났습니다.
   기사 제보, 보도자료, 취재요청은 언제든지
knews69@gmail.com로 보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