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생태계교란식물 민관합동 제거 활동
상태바
화성시, 생태계교란식물 민관합동 제거 활동
  • 김광충 기자
  • 승인 2020.10.21 1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반송동과 석우동 오산천 구간 약 1.5km 단풍잎돼지풀, 가시박 등 제거

 

화성시가 민간단체와 함께 ‘2020년 생태계 교란식물 제거 활동’을 실시했다. 

지난 2017년 생태계교란식물 실태조사를 바탕으로 매년 주요 하천과 저수지를 관리해온 시는 21일 반송동과 석우동 오산천 일대 약 1.5km 구간에서 제거활동을 펼쳤다. 

 

동탄수수꽃다리, 에코스쿨협동조합 등 민간단체 소속 회원 15명이 참여했으며, 오산천변에 주로 서식하는 단풍잎돼지풀과 가시박 등 생태계교란식물을 뿌리째 뽑거나 아래쪽에서 줄기를 잘라내는 방식으로 제거했다. 

박윤환 환경사업소장은 “생태계 보호에 관심을 갖고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며, 앞으로도 교란식물의 토착화를 방지하고 토종식물이 더 좋은 환경 속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