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총력’
상태바
파주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총력’
  • 유희환 기자
  • 승인 2020.07.02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파주 경제를 살리고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의 활성화를 위해 온 힘을 다하고 있다.

금촌통일시장

 

시는 파주시 15개 상인회를 대상으로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활성화 공모‘를 개최했다. 공모를 통해 운정가구타운 상점가의 ‘가구박람회 개최에 따른 홍보 및 체험장 운영‘을 최우수 사업으로 선정했으며 사업비 5천만 원을 지급했다. 이 사업을 포함해 최종 6개소를 선정해 1억 4천만 원 규모로 상인회 활성화 사업을 지원한다.

종량제봉투

 

또 시는 코로나19 수도권 집단 발병에 따른 확산 지연을 위해 대민 접촉이 많은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에 ’일회용마스크‘ 4,150상자(50개)를 긴급 배부해 소비자 안심 구매를 유도한다. 한편 쇼핑봉투 겸용 종량제봉투 15만장을 특별 제작·배부해 소비자에게 쇼핑봉투 활용 및 오프라인 소비에 따른 ’판촉용‘으로 지원해 긴급 재난지원금 효과로 살아난 소비 불씨를 계속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이수호 파주시 기획경제국장은 “코로나19 발생으로 심각한 경기 침체를 겪고 있는 파주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파주시민에게 생계지원금을 지급하고 전통시장 공모를 추진하는 등 다각도로 활성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라며 “파주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소비자분들이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을 많이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