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서해안 녹지벨트’ 조성
상태바
고양시, 미세먼지 저감 위한 ‘서해안 녹지벨트’ 조성
  • 김원주 기자
  • 승인 2020.07.01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로 한강변에 가로숲 3.5㎞ 조성 완료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미세먼지 없는 파란 하늘이 있는 고양시를 만들기 위해 경기도 지원을 받아 자유로 한강변에 3.5㎞에 이르는 서해안 녹지벨트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서해안 녹지벨트 조성사업은 중국 등에서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차단하고 여름철 폭염으로 인한 도시 열섬화 등에 대비하고자 계획한 것으로, 일산서구(법곳동, 구산동 일원) 자유로 중앙분리대 3.5㎞ 구간에 미세먼지 저감에 효과가 좋은 소나무와 메타세쿼이아를 약 700여 주 식재했다.

 

자유로에 심어진 나무 한 그루는 연간 35.7g의 미세먼지를 흡수ㆍ차단하는 효과가 있으며, 여름철 무성하게 자란 잎과 가지는 뜨거운 햇빛을 차단해 도시열섬 완화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심어진 나무 한 그루, 한 그루가 모여 도시를 푸르게 변화시키고 있다”면서, “특히 이번 서해안 녹지벨트 사업으로 조성된 메타세쿼이아 가로 숲은 앞으로 고양시를 대표하는 아름다운 길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는 민선 7기에 접어들면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친환경적인 대책으로 고양하천 푸른숲길 100리 조성 ㆍ 가로수 2열 식재 ㆍ 가로화단 등 도심숲 조성 등에 대한 활발한 녹지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