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전통시장·골목상권에 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
상태바
수원시, 전통시장·골목상권에 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
  • 김명길 기자
  • 승인 2020.06.26 2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개 전통시장 상인회, ‘자율방역단’ 구성해 수시로 시장 곳곳 방역·소독

수원시가 시민들이 안전하게 시장·골목상권을 이용할 수 있도록 전통시장·상점가와 골목상권에 마스크·손소독젤·손소독제·소독약품 등 방역물품을 지원했다. 

수원시는 23~26일, 지동시장·매산로테마거리상점가 등 22개 전통시장·상점가에 마스크 4만 5100매·손소독젤 7300개·소독약품 3520통(1통에 1ℓ)를, 골목상권에 손 소독제 8352개를 전달했다. 총 1억 5000여만 원 상당 물품이다(시비·도비 각 50%). 

수원시는 전통시장·상점가, 골목상권 상인들의 의견을 조사한 후 상인들이 지원을 요청한 물품을 구매해 지원했다. 방역물품은 수원시상인연합회, 수원시소상공인연합회를 통해 상인들에게 배부된다. 

 

수원시의 방역물품 지원은 전통시장 방역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22개 전통시장 상인회는 2~3월부터 자율방역단을 구성해 수시로 시장 곳곳을 방역·소독하며 철저하게 위생관리를 하고 있다. 

수원시 지역경제과 관계자는 “수원시가 지원한 방역물품이 시민과 상인들의 안전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전통시장, 골목상권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통시장, 골목상권의 방역을 믿고 많이 찾아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