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홍순 의원 “고양시는 쓰레기 감량을 위한 선제적 교육·홍보방안을 마련하라”
상태바
심홍순 의원 “고양시는 쓰레기 감량을 위한 선제적 교육·홍보방안을 마련하라”
  • 김광충 기자
  • 승인 2020.06.19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경제상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인 심홍순(미래통합당)의원은 3개 구청 환경녹지과 행정사무감사에서 쓰레기 무단투기 현장을 직접 촬영한 사진을 보여주며 선제적 대응과 지원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 하였다.

특히 단독주택 및 외곽에는 빌라단지 부근에 설치된 재활용수거함 주변이 쓰레기 수거 장소로 변해가고 있고, 더 놀라운 일은 쓰레기 무단 투기하는 분들의 대부분이 배출 시간과 장소 그리고 배출 방법을 잘 모른다는 것을 직적했다.

그리고, 고양도시관리공사 행정사무감사에서도 공사에서 자체 제작한 “쓰레기 줄이기” 홍보영상을 보여 주면서 고양시는 쓰레기 수거도 중요하지만 쓰레기 감량화 하는 사업이 더 중요하다고 말하며, 몇 가지 대안을 내 놓았다.

고양도시관리공사는 종량제 봉투 보급소에서 봉투를 보급 할 때 “쓰레기배출 준수 홍보전단지”를 함께 판매처에 보급하고 판매 시 함께 지급 할 것 을 요구하였다.

그리고, 시에서 계획하고 있는 공공일자리 사업인 알바6000을 활용하여 3~4명으로 구성한 “찾아가는 홍보반”을 만들어 재활용품 분리배출 요령 등 선제적 홍보를 강구하라고 했다.

심홍순의원은 “성숙된 시민의식을 만들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동참도 중요하지만 담당 공무원들의 선재적 홍보 활동 등 적극적 행정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