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저소득층 자녀 ‘특별한 여름 만든다’
상태바
오산시, 저소득층 자녀 ‘특별한 여름 만든다’
  • 김원태 기자
  • 승인 2010.08.0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20일, 80여명 아동 초청해 여름캠프 행사

오산시(시장 곽상욱)가 여름 휴가철인데도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제대로 피서를 즐기지 못하는 관내 저소득층 아동들의 특별한 여름 추억 만들기를 위해 팔 걷고 나섰다.

시는 민간기업 한화호텔엔드리조트 용인본부(본부장 임홍래)와 협력해 오는 19일부터 20일까지 관내 6개 동 저소득층 아동 80여명을 초청해 이웃의 훈훈한 정을 느끼게 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갖는다.

행사에 참석하는 아동들은 80여명의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서바이벌 게임, 어드벤쳐, 사륜바이크, 인공암벽, 캠프파이어, 등 다양한 놀이시설을 갖추고 있는 가평군 소재 드림아일랜드에서 잊지 못할 특별한 여름 추억거리를 만들게 된다.

시는 관내 기업 및 사회단체와 네트워크를 구축해 더 많은 저소득 자녀들이 여름캠프에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즐거운 여름방학 추억을 만들어 줄 계획이다.

이수엽 주민복지과장은 “민간기업과 공동으로 저소득층 자녀들에게 꿈과 용기를 불어넣는 이번 행사에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건강한 지역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기업과 사회단체와 힘을 합쳐 적극적인 사회봉사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