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GTX-A 터널 구간 현장 점검
상태바
고양시, GTX-A 터널 구간 현장 점검
  • 김원주 기자
  • 승인 2021.04.16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준 고양시장, 철도교통 현안사업 점검·안전 당부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이달 16일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본선터널 굴착현장에서 점검을 실시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창릉역 예정지와 호수공원 인근에 위치하고 있는 본선터널굴착 현장을 방문 점검했다. 이날 이 시장은 자족도시 전환의 디딤판인 철도교통 사업의 안전한 시공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근로자 방역을 당부했다.

 

최근 ‘창릉지구 광역교통개선대책’에서 창릉역이 GTX-A노선에 반영됨에 따라 시는 GTX 정거장 3개소를 보유한 유일한 기초자치단체가 됐다. 현재 고양시 구간은 연장 20.26km, 평균 지하 50m의 대심도 터널 구간으로 구성돼 있다. 

총 2조 9천억원이 투입되는 GTX A노선은 운정에서 삼성까지 총 42.6km를 운행하게 된다. GTX A노선을 통해 일산부터 강남까지 20분대에 진입이 가능하게 된다. 이에 따라 시민들도 조속한 개통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이 시장은 “고양시민들의 기대가 큰 사업인 만큼, 근로자 숙소 방역을 철저히 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며 개통을 지연 없이 진행해 공정관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